로더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장바구니담기
닫기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장바구니로이동
 
계속하기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스킵 네비게이션


사업단 뉴스

사업단 뉴스

창원대 LINC플러스사업단, 범숙의 집 안전골목 ‘행복하길’ 프로젝트 완료!
이민경 | 2019-09-20 11:00:34

창원대 LINC플러스사업단
범숙의 집 안전골목 ‘행복하길’ 프로젝트 완료!

image

창원대학교(총장 직무대리 박희창) LINC플러스사업단은 창원시 의창구 ‘범숙의 집’ 진입로에 대한 『사람, 안전한 스포트라이트 ‘행복하길’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18일 밝혔다.


창원대 LINC플러스사업단은 CPTED(범죄예방환경설계)를 적용한 진입로를 조성하는 이번 프로젝트를 마무리함으로써 범숙의 집에서 생활하는 청소녀들의 안전한 귀갓길을 만들었다.


창원시의 양성평등기금 지원사업에 대학의 인적‧물적 인프가 투입돼 이뤄진 이 프로젝트는 범숙의 집 청소녀들에 대한 CPTED관련 교육 및 자발적 참여를 통해 도출된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행복하고 안전한 공간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안전골목 ‘행복하길’이란 이름의 프로젝트가 진행됐다.


‘행복하길’은 벽걸이 조명, 보안등, CCTV, 출입구 안내판, 비상벨, 학생들의 소망이 찍힌 목판화 등이 설치돼 환경이 크게 개선됐고, 창원시 의창구청의 지원을 통해 ‘행복하길’의 최종단계인 아스콘포장 작업을 끝으로 프로젝트가 완료됐다.


창원대는 이번 프로젝트뿐만 아니라 교수 및 학생들의 재능기부를 통한 범숙의 집 내 북카페 조성, 예술대학의 콘서트 초청 등 교류를 지속하고 있으며, 매년 설·추석 명절을 맞아 대학 구성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장학금도 전달하고 있다.


창원대학교LINC플러스사업단 박경훈 단장은 “앞으로도 대학의 인적·물적 인프라에 대한 적극적 지원을 통해 범숙의 집 가족들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등의 지원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범숙의 집은 가정 해체·폭력 등에 노출된 청소녀들을 보호·양육·치유하는 가정공동체이자 성장교육을 위한 대안교육 위탁기관이다.